금호강, 대구시민의 명품 정원으로 리뉴얼한다

1조 이상 투입···2030년 완공 목표
라펜트l기사입력2021-10-22

금호강 그랜드가든 프로젝트 계획 / 대구광역시 제공

도시성장에 따라 외곽하천에서 도심하천으로 변모된 금호강이 명품 정원으로 새롭게 태어난다.

대구광역시는 금호강을 자연성 회복, 친수공간 조성, 접근성 개선의 3대 전략과 안심습지, 동촌유원지, 금호워터폴리스, 하중도, 낙동강 합류점 등 5대 거점을 집중 개발하는 ‘금호강 그랜드가든 프로젝트’를 추진 중이다.

시는 2018년부터 현재까지 ‘금호강 그랜드플랜 타당성 조사 및 기본계획수립용역’을 추진하고 있으며,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해 2030년 완공한다는 목표다. 이번 프로젝트에는 국비, 지방비 및 민간자본을 포함해 1조 원 이상 투입될 전망이다.

자연성 회복 - 수량확보, 수질개선 및 하천정비

금호강은 갈수기에 수량부족 및 수질악화가 우려되고, 평상시 유량 확보를 위한 가동보는 도심 동쪽(동촌보, 무태보)에만 위치하고 있어 신천합류부 하류지역은 평상시 유량이 많지 않아 넓은 하폭에도 불구하고 수심이 얕고 흐르는 물의 양이 부족한 실정이다.

이에 수자원공사와 협의해 금호강 수질개선용수를 추가 확보토록 하고 하천주변 비점오염원 저감시설을 설치해 갈수기의 안정적인 수량 및 수질을 확보할 계획이다. 또한, 팔달교 하류지역에 추가로 가동보를 설치해 하중도 인근에도 풍부한 유량을 확보할 계획이며 이와 병행해 금호강 하도를 깨끗하게 정비해 자연성을 회복할 계획이다.

친수·문화공간조성 - 정원, 산책로 및 경관개선

금호강 대구권역의 시종점부 일원에 있는 안심습지, 달성습지와 하중도를 지방정원으로 조성하고, 나머지 지역에는 별도의 야생화정원을 설치해 금호강을 시민 삶 속에 녹아있는 거대한 정원으로 조성할 예정이다.

또한, 안심지역과 하중도 우안지역에 자연자원을 훼손하지 않는 범위에서 시민들이 하천의 빼어난 자연환경을 감상하면서 안전하게 탐방할 수 있는 전용 산책로를 계획했다.

아울러 이용자 특성과 상관없이 설치된 교량하부공간은 다양한 편의시설(어르신놀이터, 문화공간, 익스트림 체험공간 등)을 계획했고 주요 거점공간에는 한강의 강변공원처럼 잔디광장을 조성해 여가를 즐길 수 있도록 하는 한편 대구로 전용 배달존을 설치해 휴식공간과 더불어 먹거리 공간도 조성할 계획이다.

금호강 접근성 개선 - 접근로 및 도로정비, 공영자전거 운영

이번 프로젝트에서는 금호강변도로를 조기에 건설하고 신천대로와 신천동로를 연결해 금호강변에 밀집된 산업단지의 물류이동을 원활하게 할 계획이며, 아울러 보행자가 금호강을 쉽고 편하게 이동할 수 있도록 보행동선(경사로, 계단) 개선이 포함되어 있다.

또한, 도시철도 정거장에서 금호강과 신천 등으로 손쉽게 이동할 수 있도록 금호강~신천 하천탐방전용 공영 전기자전거를 운영해 시민들이 대중교통을 이용해 손쉽게 하천을 탐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아울러 자가용 이용자의 편의를 위해 주요거점별로 다목적광장을 조성해 자가용이용자의 이동편의도 고려할 계획이다.

금호강 주요거점 개발 - 금호강 수변 랜드마크 조성

무엇보다 금호강의 핫플레이스이자 수변 상징물로 조성되는 5대 거점개발사업은 금호강이 전국적인 명소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할 계획으로 안심습지 일원, 동촌유원지 일원, 금호워터폴리스 북편 하천구역, 하중도 일원, 낙동강 합류부에 조성된다.

안심습지 일원은 도심하천에서는 천혜의 자연환경을 보존하고 있는 지역으로 자연과 인간이 공존하고 상생할 수 있는 정원으로 조성할 계획이다.

두 번째로, 이중섭화백의 그림으로 유명한 동촌유원지 일원은 주변의 호국역사와 관련된 시설과 연계해 수변 호국테마로 조성할 예정이다.

망우당공원에 위치한 조양회관 등 호국을 상징하는 역사자원과 국립신암선열공원을 금호강변을 따라 테마화해 동촌유원지 일원을 호국교육의 장으로 조성하고 금호강에 다양한 친수시설을 도입해 배우고 즐기고 놀 수 있는 지역의 관광자원으로 개발할 예정이다.

세 번째로, 금호워터폴리스 일원은 예전 검단들이 첨단산업단지로 변모하고 도시철도 엑스코선이 지나가는 자리로 엑스코와 연계된 MICE산업 증가가 예상되고 금호워터폴리스 북편 화담마을이 새로운 힐링코스로 정비되므로 이와 연계된 문화관광 코스로 시민들의 힐링 코스로 개발할 계획이다.

네 번째로, 하중도는 현재 하중도 명소화사업이 22년에 완료될 예정으로 현재 봄, 가을에 유채꽃과 코스모스로 많은 관람객이 찾고 있으나 잘 정비된 하중도를 많은 시민들이 사계절 찾을 수 있는 사계절 명소화사업을 추진해 연중 시민들이 즐겨 찾는 명품정원으로 정비할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낙동강 합류부는 달성습지를 중심으로 디아크문화관과 사문진나루터를 연결하는 문화‧생태관광 인프라 구축이 절실히 필요한 지역으로, ‘디아크문화관~달성습지 간 연결교량’을 설치해 국가하천 자전거 이용객의 편의를 도모할 뿐만 아니라, 시민편의 증진 및 내외국 관광객 유치에 적극적으로 나서고자 한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금호강에 맑고 풍부한 물을 공급해 자연성을 회복하고, 시민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친수문화공간을 조성하는 한편 대중교통과 연결해 접근성을 개선하고, 주요 거점을 개발해 랜드마크를 조성함으로써 금호강을 대구시민들의 일상이 녹아드는 거대한 정원으로 만들겠다”고 전했다.
_ 전지은 기자  ·  라펜트
다른기사 보기
jj870904@nate.com

가장많이본뉴스최근주요뉴스

  • 전체
  • 종합일반
  • 동정일정
  • 교육문화예술

인기통합정보

  • 기획연재
  • 설계공모프로젝트
  • 인터뷰취재

인포21C 제휴정보

  • 입찰
  • 낙찰
  • 특별혜택

채용인재

조경기사 자격증 보유 취업
조경기사 자격증 보유 취업
남 (41세) / 경력 0년 / 충남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