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리포수목원, 멸종위기식물 공모 당선작 ‘매화마름’

오는 19일까지 수상작 24점 전시
라펜트l전지은 기자l기사입력2022-09-11

최우수작 정상용 씨의 ‘매화마름’ / 천리포수목원 제공

충남 태안 공익재단법인 천리포수목원은 ‘멸종위기식물 사진 공모전’의 우수 작품 24점을 선정했다.

천리포수목원은 지난 8월 멸종위기 식물을 주제로 사진 공모전을 열고 110점을 접수 받아 최우수상 1점, 우수상 2점, 가작 4점, 입선작 17점 등 24점의 작품을 선발했다.

공모전 심사 결과, 정상용 씨의 ‘매화마름’이 최우수상, 김명숙 씨의 ‘연못의 솜털보송이 조름나물’, 엄종필 씨의 ‘복주머니란’이 우수상으로 선정됐다. 상금 최우수상 100만 원, 우수상은 상금 30만 원, 가작은 10만 원씩 부상이 수여됐다.

선정된 작품은 천리포수목원 밀러가든 갤러리 19일까지 ‘멸종위기식물 사진전’으로 전시된다.

강희혁 천리포수목원 교육연구부 주임은 “공모 기간 멸종위기에 처한 식물 사진이 다양하게 접수되어 전시 기간 내 수목원을 찾는 관람객이 멸종위기 식물의 색다른 모습을 관람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이번 전시가 멸종위기야생식물의 중요성을 알리고 관심을 높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공모전은 환경부, 충남도청의 지원을 받아 환경교육문화사업의 일환으로 진행한 것으로 충청남도 도민을 대상으로 진행했다.

우수작 김명숙 씨의 ‘연못의 솜털보송이 조름나물’, 엄종필 씨의 ‘복주머니란’ / 천리포수목원 제공
_ 전지은 기자  ·  라펜트
다른기사 보기
jj870904@nate.com

네티즌 공감 (0)

의견쓰기

가장많이본뉴스최근주요뉴스

  • 전체
  • 종합일반
  • 동정일정
  • 교육문화예술

인기통합정보

  • 기획연재
  • 설계공모프로젝트
  • 인터뷰취재

인포21C 제휴정보

  • 입찰
  • 낙찰
  • 특별혜택

커뮤니티